최종편집
2019-06-25 오전 7:29: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뉴스
서산뉴스
종합뉴스
정치
포토뉴스
문화·예술·축제
문화축제소식
단체행사소식
교육
교육소식
라이프
먹거리
볼거리
사설·칼럼·기고
시사&칼럼
포커스인
탐방
인터뷰
지선(地選)프리즘
기업탐방
서산엄마들의
모임카페 톡톡
게시판
시민기자뉴스
기사제보
시민기자신청
자유게시판
2019-01-09 오후 4:01:21 입력 뉴스 > 서산뉴스

서산시의회 안원기 의원, “서산개척단 조속한 피해보상 이뤄져야”
232명의 탄원서에도 불구하고 진상규명조차 이루어지지 않아



                               안원기 서산시의회 의원

 

서산시의회 안원기의원이 서산개척단 피해자들을 위해 조속한 진상규명과 피해보상을 촉구하고 나섰다.

 

안원기 의원은 9일 제239회 서산시의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 5분발언을 통해 지역에서 발생했던 서산개척단 사건을 언급하며 정부의 조속한 후속조치를 촉구했다.

 

안 의원은 사회명랑화사업으로 진행된 서산개척단 사건은 국가라는 이름이 낳은 또 하나의 비극적 사건이라며 선량한 시민 1,700여명이 불법·집단 수용당하며 인권을 유린당했다고 말했다.

 

안 의원은 개척단 피해자들은 매일 정해진 개간 목표량을 달성하는 도중 구호양곡도 제대로 지급되지 않았으며 지속적인 구타로 많은 이들이 목숨을 잃었다며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생면부지의 남녀 125쌍을 운동장에 모아놓고 합동결혼식을 진행해 강제로 결혼을 강요당했다며 도를 넘는 인권유린이라며 비판했다.

 

안 의원은 이런 상황에서도 직접 일군 땅을 가질 수 있다는 것이 개척단 피해자들의 유일한 희망이었다하지만 정부는 가분배 조치 시행 후 개척지가 비옥해지자 슬쩍 국유재산으로 편입시켜버렸다고 말했다.

 

이어 정착민들에게 돌아온 것은 5년분의 국유재산 무단점용 변상금과 임대료를 부과하는 조치였다더 나가 국가는 개간한 농지를 강탈해 일괄매각하는 방법으로 농민들에게 다시 비싼 가격으로 되팔아 농민들을 빚더미에 앉게 만들었다고 말했다.

 

안 의원은 서산개척단 사건의 제대로 된 진상규명과 함께 여전히 어려움을 겪고 있는 피해자들에게 합당한 보상을 해 줄 것을 강력하게 촉구한다국유지 무단점유 관련 임대료 고지에 대한 대법원의 판결 역시 정당한 절차를 거쳐 재심을 요청한다고 말했다.

 

이어 안 의원은 정부뿐 아니라 서산시도 책임이 있다고 생각한다정부가 진상규명과 토지보상을 책임져야 한다면 서산시는 인권을 유린당한 시민들을 위해 합당한 복지정책을 세워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가대현기자(ssinews@daum.net)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방문자수
  전체 : 127,113,071
  어제 : 47,808
  오늘 : 16,672
서산당진태안인터넷뉴스 | 충남 서산시 읍내동 230번지 2층 | 제보광고문의 TEL 070-7787-8789, 010-5429-7749 FAX 041-666-0405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9. 3. 12.| 등록번호 충남 아 00056 호
발행인:문경순 편집인:박영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문경순
Copyright by ss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ssinews@daum.net